선생님, 2024 기독교사대회 3차 등록이 시작되었습니다.(좋은교사7월호, 7월바탕화면, 교육선교 국제컨퍼런스, 핀란드 교육정책, 이번 주 좋은교사는요)

메일

선생님, 2024 기독교사대회 3차 등록이 시작되었습니다.(좋은교사7월호, 7월바탕화면, 교육선교 국제컨퍼런스, 핀란드 교육정…

최고관리자 0 813

[메일]메인용_길게_240630.jpg

 

2차 등록 마감 결과 1,000여 명이 넘는 선생님들이 대회에 등록해 주셨습니다. 들쑥날쑥한 학교 일정과, 짧은 방학에도 불구하고 이렇게 많은 선생님이 등록하신 건 정말 놀라운 일입니다. 간사단체인 TCF와 좋은교사 사무실에서도 무거운 책임감을 느끼면서 대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선생님, 이번 대회는 코로나19 이후, 서이초 사태 이후에 치러지는 실로 기념비적인 대회가 될 것입니다. 한국 교육은 분명 2024 기독교사대회 이전과 2024기독교사대회 이후로 나눠질 것입니다. 이번 대회를 위해 기도해 주시고, 마지막 3차 등록 마감 때 까지도 주변에 알려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혹시, 대부분의 세상 사람들은 기독교사대회가 치뤄지는 줄 알지도 못하는데 저의 표현이 너무 과장된 표현이라고 생각하시나요? 

아닙니다. 2천여 년 전을 생각해 보면, 유럽은 로마가 중심이었습니다. 모든 정치, 경제, 사회, 문화는 로마를 중심으로 돌아갔습니다. 아마 그 당시에 뉴스나 신문이 있었다면 온통 로마 이야기와 시저 이야기가 중심이 아니었을까 싶습니다. 사람들의 시선은 로마의 정치세력에게 집중되었습니다. 이스라엘의 작은 땅, 예수님의 이야기는 아마도 지역신문에나 잠깐 실릴 정도였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시선은 사람들의 시선과 달리 예루살렘을 주목하고 계셨고, 예수님과 그를 따르는 무리들을 주목하셨습니다. 전 우주는 예수님의 십자가 사건 이전과 이후로 나뉘었습니다. 

선생님, 대한민국 교육의 소용돌이 속에서 하나님은 어디에 시선을 두고 계실까요? 용산 대통령실이나, 세종 교육부가 아니라 바로 2024 기독교사대회가 열리는 천안 백석대학교라고 생각합니다. 거기서 뵙겠습니다.

 

 

<메일요약>


1. 월간 《좋은교사》 7월호가 나왔어요. 

2. 7월 바탕화면 받아가세요.

3. (홍보협조) 교육선교 국제컨퍼런스 

4. 어머, 이건 봐야해!

5. 이번 주 좋은교사는요^^ 

 

 

 

1. 월간 《좋은교사》 7월호가 나왔어요.

 

나무 아래 말뚝박기를 하는 아이들, 신나는 아이들의 마음!

월간 월간 《좋은교사》 7월호 어서 펼쳐보세요!


*특집: 22대 국회에 제안하는 교육 관련 법률 개정안

*좋은만남: 이유진 선생님(천안월봉초등학교)

*만나고 싶었습니다: 이순옥 “틈만나면” 그림책 작가 


7월호 홍보.jpg

 

 

2. 7월 바탕화면 받아가세요.


바탕화면 & 폰배경 다운(클릭)

 

 

3. (홍보협조) 교육선교 국제컨퍼런스가 열립니다.

점점 파괴되어가는 교육공동체의 회복을 위해 교육 3주체 교사, 학생, 학부모님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합니다. 꼭 참여하셔서 서로를 세우고 살리는 캠페인을 만드는데 도움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그리고 학교 학생들에게도 참여를 독려해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컨퍼런스 일정표(클릭)

신청하기(클릭)

 

 

 

4. 어머, 이건 봐야해!

 

영상보기(클릭)

KakaoTalk_Photo_2024-06-27-17-38-08.jpeg

 

 

 


5. 이번 주 좋은교사는요^^

 

CCC 수련회에 가서 많은 예비교사들을 만나고 왔습니다. 이번 대회 예비교사 등록률이 저조한데 많은 예비교사들이 등록하시면 좋겠습니다.

KakaoTalk_Photo_2024-06-27-17-51-10_001.jpg

 

  

기독 동아리를 응원합니다

용강중기독동아리-주말.001.jpeg


월요일 오후에 용강중학교 기독교동아리 ‘주말’을 응원하고 왔습니다. 박재홍 선생님은 자율동아리로 ‘주말’을 3년째 섬기고 계십니다. 올해 재휴직한 이영신 선생님과 응원의 초코쮸쮸바를 잔뜩 들고 갔답니다. 우리 예쁜 아이들은 쮸쮸바도 좋아했지만, 작년까지 함께 하셨던 영신 선생님을 더욱 반겼네요^^ 얼싸안고~, 손 인사를 하며 정이 넘치는 자리였습니다! 용강중은 기독교사모임(신우회)과 자율동아리 등으로 모입니다. 3돌이 되어 가는 ‘주말’, 이제는 근처 교회 여러 곳과 선교사님들 그리고 더작은재단을 비롯한 기관들이 교차로 방문하며 풍성하게 예배하고 있어요. 신규 재홍샘과 오랜 휴직 후 복직하셨던 영신샘이 고군분투하며 뿌린 기도의 씨앗이 싹터 무럭무럭 열매 맺는 중이랍니다! 

 


이번 기독교사대회를 섬겨주시는 간사단체인 TCF 선생님들과 백석대학교 답사를 또 다녀왔습니다. TCF 국장님들을 뵈니 너무나 든든하네요!

KakaoTalk_20240628_153524788.jpg

 

 

 

 

2024년 6월 28일
함께 걷는 오늘, 함께 여는 내일
공동대표 한성준, 현승호 올림